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카톡에 비밀

카톡은 어지간하면 못받는경우가 ? 없다 . 없었던것 같다. 왜 ? 

내가 아이폰 유저라서. 난 도저히 눈치도 못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는 아니고 ㅋㅋㅋ 아무튼 

 

최근 푸시를 개발하면서 이런저런거에 의문을 가지게되었고 

아이폰은 APNS, 안드로이드는 GCM 이란걸 사용해서 PUBLIC 형태의 푸시를 구현해보았음

근데 GCM이 너무 느린거임 그래서 자체서버 개발을 해보겠다며 MQTT 라는놈을 도입하여 자체서버도 구축하였음

 

근데 문제는. 

문자서비스를 푸시로 대체하려면, 푸시 유실율이 없어야겠고 

그러기 위해선 Android 에서 푸시를 수신받아줄 service라는놈이 무조건 살아있어야하는결론이 나옴 

 

근데 이게 웃긴게 앱을 강제종료하면 (실행중인 앱 죽이기 하면 kill 시그널과함께 강종됨) 

앱뿐만 아니라 서비스도 함께 죽으며 

서비스가 죽을때 알람넣기 뭐 별짓을 다해도 이상황만큼은 절대 부활을 안하는거임. 

 

이곳저곳 수소문결과 서비스를 되살리는방법은 외부에서 별도로 신호를주거나 앱을실행하거나.. 폰을 껃다 키거나.. 뭐 요 셋중하나로 갈림 

 

여기서 급 궁금증  그럼 카톡은? ??? 

 

 

실험 1. 카톡 프로세스 킬 후 메시지 수신 -> 오.. 잘 받음 (메시지가 오기직전에 카톡 메시지 수신 서비스가 부활하는형태가 보임)

 

의문 1. 카톡 푸시수신 서비스가 죽었다가  어떻게 부활하는걸까? 

 

가설 1. 카카오스토리가 같이 깔린경우가 많으니까.. 패밀리 앱이 살려주는걸까? 

가설 2. 뭔가 구글이랑 협약을 했나? 

가설 3. 우리가 모르는 신에 기술을 쓰나 ? 

 

가설 2,3은 알 길이 없었다. 

 

가설 1에 초점을 두어봤으나.. 카카오 스토리랑도 별 관계가 없어보임

 

그러던중 우연히 

 

SK 갤3

LG 갤4

KT 옵뷰 

 

요렇게 3개를 들고.. 실행된 서비스를 다 훑어 보는데 

 

SK만 프로세스 킬 후 카톡 서비스가 부활하면서 문자를 수신받고

KT랑 LG꺼는 어찌된 영문인지 부활도 안하고 수신도 안받음 

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거요거 SK 뭔가 있다고 느낌 

 

자세히 보니 스마트푸시 라는 서비스가 떠잇음 

괜히 의심스러움 +_+

 

진짜 혹시나해서 

SK텔레콤 카톡  << 요렇게 검색을 때려봤더니 

2011년 9월? 에 나온 뉴스가 있더이다. 

 

SK텔레콤은 네이트온 UC, 카톡등과 함께 스마트푸시라는 서비스를 통해 앱 푸시수신 서비스를 부활시켜주는 keep alive 신호를 주고받도록 어쩌구 저쩌구 

하는 뉴스가 잇더라...

와... 이걸 몰랐던 나로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암튼 혹시나 저처럼 모르시는분들이있을까봐..이렇게 포스팅해봅니다. 

 

관련 뉴스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10921111218

관련 뉴스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10405130458&type=xml

 

 

고로.. LG랑 KT 사용자는 카톡을 강제종료 할경우 다시 키기 전까지 푸시수신을 못받는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게 통신사가 바보라서 협약을 안맺는게 아니라 SK가 독점한것으로보여져요..

 

뭐 아닐수도잇겟지만 그렇게 보임 ㅋㅋㅋㅋ

 

혹시 다른정보나 잘못된 내용이있으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ㅎㅎ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리눅스 부팅시 스크립트 실행하기

서버를 끄고 켤때  실행되어야할 명령 혹은 프로세스들이 있을것이다. 이것들을 서버를 켜고 매번 직접 실행시켜준다면 누락의 위험도 잇고.. 번거롭기도 하고  그리하여  윈도우즈에서 시작프로그램에 등록하면 컴퓨터가 다 켜졌을때 알아서 실행해주듯이 리눅스에도 이와같은 기능이 있다.  ============================================================= 기본배경지식 리눅스는 부팅이되면서  런레벨에 맞는 작업을 수행하며  각 런레벨의 작업은 아래와 같이 분리된다.  /etc/rc.d/rc0.d           runlevel 0 /etc/rc.d/rc1.d             runlevel 1 /etc/rc.d/rc2.d             runlevel 2 /etc/rc.d/rc3.d             runlevel 3 /etc/rc.d/rc4.d             runlevel 4 /etc/rc.d/rc5.d             runlevel 5 /etc/rc.d/rc6.d             runlevel 6 /etc/rc.d/rc.local         모든 부팅작업이 완료된 다음 마지막에 수행  ============================================================= 부팅시 스크립트 실행하기  방법 1. 난이도 (하),  rc.local 에 등록하기. rc.local 을 편집기로 열어서  vi  /etc/rc.d/rc.local    실행하고자 하는 스크립트를 작성  톰캣을 실행한다고 했을때 예제 : su - root -c /tomcat/bin/startup.sh  위에서 root 부분은 사용자계정으로 실행하고싶을 시 사용자계정을 적용해주면 되고.. 뒤에 톰캣 startup.sh 경로는 본인에 상황에 맞는 경로로 ~  방법 2. 난이도 (중) 서비스로 등록하기  방법2는 .. 조금 내용도 길고 이해가 필요하므로 잘 정리되어있는 이곳을 참조하자.  http

Redhat 7, CentOS 7 이상버전의 locale 설정 (언어설정)

레드햇과, 센트오에스 6점대 버전까지는 /etc/sysconfig/i18n 이곳에 인코딩설정을 해서 처리했었지만 7부터는 i18n을 사용하지 않는다. 필요할법한 명령어들을 정리해봤으니 참고해서 사용하면 되겠다. 1. 현재 언어셋팅상태 확인 env |grep -e LANG -e LC 또는 locale 2. 시스템에서 지원 가능한 캐릭터셋 확인 localectl list-locales 3. 콘솔명령어를 통해 locale설정 변경 localectl set-locale LANG={적용할 캐릭터셋} ex) localectl set-locale LANG=ko_KR.euckr 4. 캐릭터셋 수동설정 vi /etc/locale.conf 로 파일을 연다음 아래 내용을 작성 LANG={적용할 캐릭터셋} ex) LANG=ko_KR.euckr 설정 완료후 재부팅시 locale명령을 통해 원하는 캐릭터셋이 유지되는지 확인

vscode (visual studio code) 한글 인코딩 설정

1. 파일 -> 기본설정 -> 설정 에서 나오는 설정화면 우측에 아래 두개 내용을 추가 "files.encoding" : "EUC-KR" , "files.autoGuessEncoding" : true 위에는 항상 EUC-KR 로 인코딩하겠다는 기본설정을 바꾸는 내용이며 아래는 현재 파일에 알맞은 인코딩을 알아서 찾겠다는 내용이라고 한다 끝 !